돈 빌려서 투자

핫한 주식 있다.
이건 사야 무조건 올라갈 거야.
$100,000 투자하고 싶은데
탈탈 털어서 $50,000 밖에 없다.
욕심 난다.

어떻게 하지?
마진을 쓰자.
주식은 수직 상승 확실하니까 잠깐만 썼다가 갚으면 되니까 괜찮아.
벌면 마진 써서 왕창 벌었다고 자랑해야지.
Initial Margin 50%이라서
증권사한테 물어보니까 $50,000 빌려준다네
그럼 , 증권사에서 이렇게 잡는 거네
그럼 $100,000 완성!
증권사는 maintenance margin 30% 잡았다
Reglation T 25% 기준인데...  5% 높아도 그까이꺼
금액이 $71,428 밑으로만 내려가면 .
대박날 주식인데 내려갈 이유 절대 없음. 
당연히 대박 난다.
오케이 가자!
$100,000으로 XYZ 주식을 산다.
한주에 $100이다.
그럼 1,000 매수!
이제 올라가는 일만 남았다.
잠자고 내일 일어나면 엄청 올라 있겠지.
돼지꿈 꿔야지.
굿모닝!
일어나자마자 체크
! 이거 뭐야, 주당 $100이었던 주식이 $90으로 하락했네?!
예상 ...  내려갔다가 올라가겠지.
아직 $71,428 밑에 있으니까 여유
액땜했다 치고 내일 보자.
굿모닝!!!
주식 올라갈 생각한다고 잠을 설쳤네
주식 체크!
뭐야!!!!!  $72 내려갔네
간당간당 하는데 아직은 30% 위니까 margin call 당할 일은 없음 
걱정돼도 내일을 올라갈 거야
오늘은 자자
굿모닝....
뭐야....  $65 내려갔네.
그럼 총액은 $65,000 내려가고
30% 밑이다.  맨붕
클났다.
이거 30% 위로 메꾸면 끝장인데
비율을 30% 만들려면 $4,500 넣어야 되는데
넣을 돈이 어디 있다고...
"인심"좋은 증권사는 경고를 주면서 며칠 안에 메꾸라고 한다.
그래도 계좌에 다른 주식도 있으니까 며칠의 기간을 준다네.
없었으면 증권사가 빌려준 보호하기 위해서 하락해있는 같은 주식 처리해버린다네.
그럼 회복 효과가 줄어들어 버리는데
뭐야...  사채업자가 찾아와서 며칠 테니까 만들어 오라는 느낌이다.
빌려달라고 여기저기 물어본다.
없다네 매정한 사람들
며칠을 찾아다녔는데도 어림없다 ...
차를 팔아서 메꿀 돈을 만들어야 하나?
증권사에서 이메일 올까 무섭고
온라인으로 계좌에 들어가기도 무섭다.
온라인 로그인하면 대문에 갚으라고 현수막같이 있을 텐데.
것이 왔다.
증권사에서 $15,000 강제 매도한단다.
누구 맘대로 처분하냐고 따지니까
자기들이 빌려준 $50,000 보호할 권리 있고
마진으로 빌린 자기들은 무지막지로 있단다.
바로 처분할 있었는데 며칠 봐준 거란다.
아이고 배려해줘서 고맙다 이눔들아.
법적으로 문제없는 사채네
경고도 없이 장기 빼간다는 말이냐?
없다.
그래도 주식이 하락한 상태인데 팔아버리면 엎친 덮친 격이다.
거지 같은 주식이 계속 하락하면
돈으로 막아 내거나 강제 매도를 당한다.
원금과 빌려 받은 합친 거에서 돈이 30% 이상 유지 못하면 계속 반복된다.
이제 증권사 이메일 보기도 싫다.
30% minimum margin 잡았지만
언제 경고도 없이 40% 올릴 있단다.
미쳤다.  
~~~~~
아래 도표는 이야기 마진을 설명해준다.
$50,000, 마진으로 받은 $50,000
주가가 $100, $90, $72 내려갈 때까지
줄어드는 여유와 margin call 가까워진다.
위와 같이 $50,000 마진으로 빌리고 minimum margin 30%
$28,572 이상 하락하면 margin call 온다.
옛날엔 전화로 왔지만 요즘은 이메일이나 계좌에 로그인하면 현수막처럼 뜬다.
주가도 하락해서 기분 나쁜데 빚쟁이한테 쫓기는 느낌도 온다.
기분 좋다.
아래 도표는 주가가 $65 하락
왼쪽은 Margin call 왔을 상황이고
중간은 강제 매도가 왔을 때와
오른쪽은 돈으로 메꿔야 어떻게 되는지 보여주고 있다.
나쁜 상황이 된다.
마진으로 빌린 금액은 margin call 걸려도
보통 5% 이자를 내야 된다.
Regulation T minimum margin 25% 잡지만
증권사 따라서 30, 또는 40% 높게 잡아버릴 때도 있고
낮게 잡았다 해도 사전 통보도 없이 올릴 수가 있는 권한이 있다.
그리고 margin call 됐을 무자비로 계좌에 있는 주식을 팔아버릴 권리도 있다.
속수무책이고 무력한 상황이 된다.
주식 투자할 여윳돈으로 하라는 말이 있다.
빌려서 주식해야 처지면 투자 해야 한다.

Comments

Popular Posts

쉬운 장기투자?

Static vs. Tactical Allocation Funds (그냥 두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