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x refund 제대로 쓰자


직장 생활 시작 서류에 tax exemption 작성해야 한다.
이것을 어떻게 작성하는냐에 따라서 페이첵 마다 정부에서 가져가는 세금이 달라지는 테다.


보통 tax return 하면 refund 얼마나 나올까 기대한다.
나도 불씩 받고 엄청 좋아할 때가 있다.
공짜 돈이 생겨서 무슨 샤핑을 할까 행복한 고민도 한다.

만약에 매년 불씩 refund 받았다면 기뻐할 일이 아니다.
매번 페이첵 마다 정부에 줘도 세금을 줬다는 뜻이다.
다른 말로 돈을 내내 정부에다 빌려주고 다음 해에 이자도 받고 다시 돌려받는다는 말이다.

세금 보고하고 정부에 세금을 줘야 한다면 별로 기분이 좋지만
보고 refund 받는다고 좋아할 아니다.
기대하지 않았던 생겼다고 샤핑하고 갖고 싶었던 TV 사거나 하지 말자.
공짜 아니다.

차라리 페이첵 받을 때마다 돈을 불이라도 미리 받고
세금 보고 refund 0 가까울수록 좋은 거다.
그리고 몇십 불을 받은 금액을 모아서 투자를 하면 좋다.
만약 세금 보고 2, 3월에 refund $2,400 받았다면
그전 해에 매달 페이첵으로 $200 받았을 수도 있었다는 말이다.
금액으로 매달 꾸준히 투자를 있는 기회를 놓치는 셈이다.

만약에 직장을 잡은 세금 refund 감이 잡힌다면
다음 해에 조정해서 refund 0 가깝도록 잡도록 해라.

저축하는 습관을 기르지 못해서 세금보고 refund 받는
"강제"적이라도 목돈은 만드는 좋아서 계속 그렇게 거라면
돈으로 미래를 위해 건강한 투자하길 권한다.


인생투자 - 단톡방 링크:
코드: bm808



Comments

Post a Comment

Popular Posts

쉬운 장기투자?

Static vs. Tactical Allocation Funds (그냥 두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