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t Decade" - 잃어버린 10년?

2000년도쯤에 주식을 하고 있었다면
"Lost Decade"라고 들어봤을 테다.
잃어버린 10
10년이면 강산도 변한다는데
10 동안 주식은 끝과 시작이 똑같고
맘고생만 했다는 케이스로 유명하다.


10 정도 기간 동안 많은 일이 아래와 같이 일어났다.



묵직한 악재가 너무 많은 시기였다.
장기투자를 믿지 않거나 의심하는 사람들은
Lost decade 예로 들면서 장기투자는 피하곤 한다.
이거 아니면 숨소리도 들리는 일본 마켓을 이를 예로 들기도 한다.
아래 차트는 2000 3월부터 2012 9월까지
S&P 500 주가다.
12 넘는 기간 동안 시작과 끝의 주가가 같다.
2008년쯤 금융위기가 오기 전에 살짝 올리면서
희망을 주며 놀리다가 급락한다.

차트 보면 "이렇게 시간 낭비하면서 돈도 버는 장기투자 하냐"라고 있다.
뉴스에서도 Lost Decade 차트를 언급하면서 비교한다.
하지만 차트에는 배당금을 보여줄 때가 대다수다.
12 동안 배당금을 포함한 차트를 넣어보자.
위와 같은 차트고 파란 선이 배당금을 포함한 선이다.
2000 3 $10,000 투자했다면
2012 9 $13,000 넘게 올랐다.
많은 리턴은 아니지만 벌었다.
그럼 한꺼번에 $10,000 없어서
2000 3 $100 투자, 그다음 매달 66불식 150개월을 넣고
같은 기간인 2012 9월까지 가보자.
이렇게 꾸준히 투자하면 기간 동안 투자금액이 $10,000 된다.
아래 녹색선이 시나리오를 보여준다.
결과의 리턴은 $14,000 넘는다.
현재 상황이 2008 금융위기 비교
나쁘게 될지 아닐지 아무도 모른다.
401k에서 꾸준히 매달 아님 2주마다 투자가 자동으로 셋업 되어 있다면
맘에 여유를 조금 가져보길 원한다.
그리고 투자를 시작하려고 준비를 하고 있는데
들어갈지 말지 고민하고 있다면
정기적인 금액을 인덱스펀드에 투자하면 어떨까 생각해보길 바란다.

Comments

Popular Posts

쉬운 장기투자?

Static vs. Tactical Allocation Funds (그냥 두기)